• 주요뉴스
  • 04월 20일 (토)
    서울
    10.0℃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포
    울릉도/독도
    백령도
    흑산도
    지난달 신규 항공운송면허를 받은 에어프레미아가 대표이사 변경으로 면허 취소 위기에 놓였습니다.경영권 분쟁으로 자칫하면 비행기도 한 번 못 띄워보게 된 겁니다.에어프레미아는 오늘(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어 김종철 현 대표이사 외에 심주엽 이사를 대표이사로 추가 선임해 김종철 대표와 심주엽 대표 2인 각자 대표체제로 변경됐습니다.이사회에는 김 대표를 제외한 이사 5명이 참석했고, 김종철 대표이사 해임안도 상정될 예정이었으나 안건으로 상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김종철 대표는 2009∼2012년 제주항공 사장으로 재직하며 제주항공을 흑자로 전환한 인물로 에어프레미아 설립을 주도했고, 중장거리 노선 특화 항공사를 만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하며 투자를 유치했습니다.이어 에어프레미아는 지난달 플라이강원, 에어로케이와 함께 국토부로부터 국제항공운송면허를 취득했습니다.항공업계에는 이 과정에서 김 대표가 다수의 이사와 갈등이 있었고, 이사회가 김 대표 해임까지 요구하는 상...
    드림위즈 뉴스 및 유관 서비스 내의 기사 선별 및 표시는 인위적 개입없이 컴퓨터 프로그램에 의해 자동으로 결정됩니다.
    표시된 시간 또는 날짜는 드림위즈 뉴스에 기사가 추가되었거나 업데이트된 때를 나타냅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인보
    고객센터|이용약관|법적고지|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스팸방지정책|뉴스이용안내|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회사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