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02월 26일 (월)
    서울
    -2.0℃
    서울
    인천
    수원
    문산
    춘천
    원주
    강릉
    대전
    서산
    세종
    청주
    광주
    여수
    목포
    전주
    군산
    대구
    안동
    포항
    부산
    울산
    창원
    제주
    서귀포
    울릉도/독도
    백령도
    흑산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장녀인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의 방한에 대해 미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인물을 한국에 보냈다고 밝혔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방카 보좌관의 한국 도착 직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나의 딸 이방카가 한국에 막 도착했다"면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사람으로 (이방카보다)더 낫거나 더 똑똑한 사람이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박수찬 기자 psc@segye.com...
    文대통령과 靑 만찬 회동 / 후커 NSC 한국담당 보좌관 등 동행 / 외교부 의전장이 인천공항서 영접 / 北·美 비난전 속 3박4일 행보 주목 / 文·이방카 30분간 비공개로 대화 / 靑, 코셔 식단·하우스콘서트 준비 / 유대교 이방카 배려해 메뉴 선정이방카 트럼프 미국 백악관 선임고문이 23일 평창 동계올림픽에 가져온 메시지는 ‘미국의 의지는 한반도의 비핵화를 위한 최대한의 압박’이었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이자 최측근인 이방카 선임고문은 이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문재인 대통령과 회견 및 만찬 회동으로 3박4일 방한 일정을 시작했다. 이방카 선임고문은 입국 일성(一聲)으로 "강력하고 지속적인 (한·미동맹의) 약속을 재확인하기 위해 왔다"고 방한 목적을 강조했다.이방카 선임고문의 이번 방한은 각별한 의미를 지닌다. 최근 한반도 정국은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 위원장이 신년사를 통해 북남관계 개선을 선언한 후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여·고위급 대표단 파견 등으로 숨가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방한했을 당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찍은 사진을 보내왔다고 청와대가 23일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보낸 사진은 정상회담 때 양국 정상이 악수하며 웃고 있는 모습을 담고 있다.트럼프 대통령은 이 사진에 자필로 메시지를 적어 두 차례에 걸쳐 청와대로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첫 번째 사진은 한 달 전 주한 미국 대사관을 통해 전달됐다. 이 사진에는 트럼프 대통령의 자필 서명과 함께 '우리가 이길 것입니다'(We will win)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두 번째 사진은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참석차 방한한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을 통해 보내왔다. 이 사진에는 '멋진 올림픽 되길 바랍니다'(Have a great Olympics)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박성준 기자 alex@segye.com...
    일본의 한 기업이 가혹한 직원 연수 프로그램을 강요해 물의를 빚고 있다.23일 마이니치신문 보도에 따르면 기업 직원 연수에 참여한 52세 남성이 기업을 상대로 낸 손해 배상 청구에서 승소했다.남성은 기업은 지난 2013년 회사가 진행한 사원연수가 참가했다.당시 48세였던 그는 사원연수 담당자로부터 24km를 5시간 이내에 걷도록 지시받았다.회사는 무리한 지시를 내리며 "한 사람이라도 이탈하면 팀 전체가 실격이고 정사원이 될 수 없다"고 압박했다.남성은 하는 수 없이 진통제를 맞아가며 코스를 완주했지만, 연수 후 오른쪽 무릎에 문제가 생겨 장애로 남았다.남성은 장애를 입고 회사를 퇴사하며 소송을 제기, 회사 측은 지병인 ‘통풍’으로 장애가 발생했다고 주장했다.하지만 법원은 "직원에게 무리한 일을 강요한 기업의 책임이 크다"며 "연수 참가자의 병원 진료를 금지하고, 개인차를 고려하지 않는 등 회사 사원연수 프로그램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이어 "평생 장애를 안고 살아갈 직원에게 사죄...
    남북 대화 분위기 형성…핵 실험 못 하는 北·군사 압박 카드 날린 美평창 동계 올림픽을 계기로 전개되고 있는 외교전의 금메달은 문재인 대통령의 몫이라는 평가가 나왔다. 영국의 ‘21세기연구프로젝트’(PS21) 국장인 피터 앱스(Peter Apps)는 22일(현지시간) ‘문 대통령의 올림픽 책략으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덫에 걸렸다’고 분석했다. 그는 "진정한 전략적 승자는 한국 정부이고, 한국이 이번 올림픽을 통해 주도면밀하게 외교 지형을 재편했다"고 주장했다.◆미국의 대북 선제 타격 차단남북한은 화해를 얘기하면서도 서로 타협하거나 한반도 통일로 이어질 파멸의 전쟁을 원하지 않는다고 앱스 국장이 지적했다. 이런 상황에서 남북한이 필사적으로 하려는 것은 일방적으로 북한의 핵 시설을 타격하려는 미국의 위협을 제거하는 일이라는 것이다. 이 때문에 평창 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대화가 진전됨으로써 미국이 궁지에 빠진 것은 자명하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그는 "트럼...
    드림위즈 뉴스 및 유관 서비스 내의 기사 선별 및 표시는 인위적 개입없이 컴퓨터 프로그램에 의해 자동으로 결정됩니다.
    표시된 시간 또는 날짜는 드림위즈 뉴스에 기사가 추가되었거나 업데이트된 때를 나타냅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인보
    고객센터|이용약관|법적고지|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스팸방지정책|뉴스이용안내|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회사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