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무선 이어폰 에어팟 2세대 제품이 베일을 벗었다.

애플은 20일(현지 시간) H1칩을 탑재한 '에어팟2'를 공개했다.

H1칩이 탑재되면서 1세대 에어팟보다 통화시간이 최대 50% 늘어났고, 연결시간도 빨라졌다.

이에 따라 아이폰이나 애플워치, 아이패드 등으로 번갈아 음악을 들을 때 기기 전환을 빠르게 할 수 있다.

특히 에어팟 1세대와 달리 무선 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 큰 특징이다.

이번에 새롭게 나온 무선 충전 케이스는 Qi 기반 무선 충전 패드 위에 올려 충전할 수 있으며, 필요에 따라 기존 8핀 라이트닝 케이블을 꽂아도 충전이 가능하다.

한 번 충전하면 음악 재생은 최대 5시간, 통화는 3시간 가능하다.

15분간 급속 충전 시 음악은 3시간, 통화는 2시간까지 할 수 있다.

음성 명령도 보다 간편해졌다.

이전에는 시리로 음성 명령을 내릴 때 본체를 톡톡 쳐야 했지만, 에어팟2의 경우 이런 동장 없이도 말로 시리를 불러내 음성 명령을 내릴 수 있다.

성능이 향상되면서 가격 또한 뛰었다.

2세대 에어팟과 무선 충전 케이스 모델 가격은 24만9000원으로 전 세대(21만9000원) 대비 3만 원 올랐다.

무선 충전 기능이 빠진 충전 케이스 모델은 19만9000원에 책정됐다.

에어팟 1세대 사용자들도 무선 충전 케이스를 따로 구매할 수 있다.

무선 충전 케이스는 9만90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