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배우 홍수현이 새로운 소속사에서의 출발을 알렸다.

어썸이엔티(대표 양근환) 측은 1일 오전 “배우 홍수현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홍수현은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로 데뷔한 후 ‘공주의 남자’, ‘샐러리맨 초한지’, ‘장옥정, 사랑에 살다’, ‘매드독’과 영화 ‘영화는 영화다’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캐릭터를 그려내는 베테랑 배우이다.

또한 예능 프로그램 ‘룸메이트’, ‘팔로우 미8S’, ‘서울메이트2’ 등에 출연하며 소탈하고 다정한 매력까지 발산하는 등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콘텐츠와이(contentY)와의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거취를 고민하던 홍수현은 2007년 키이스트(당시 BOF)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을 때부터 12년 째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양근환 대표의 어썸이엔티와 손을 잡고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홍수현은 “양근환 대표와 오랜 기간 알아온 만큼 서로에게 가장 좋은 방향을 제시해 줄 수 있을 것이라는 믿음이 있다”라고 소속사 이적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앞으로 좋은 캐릭터를 통해 많은 분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본격적인 연기 활동에 대한 의지를 드러내 기대감을 한층 높인다.

어썸이엔티 양근환 대표는 “다양한 장르에서 큰 존재감을 발휘해 온 홍수현은 배우로서뿐만 아니라 인간적으로도 신뢰할 수 있는 훌륭한 파트너” 라며, “작품 활동에 집중할 수 있는 최상의 환경을 제공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힘쓸 예정이니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밝혔다.

홍수현이 전속 계약을 체결한 어썸이엔티는 지난해 7월 설립 직후 한류스타 박서준을 영입하면서 안정적으로 업계에 안착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회사이다.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연애플레이리스트3’에 연이어 출연하며 주목 받고 있는 신예 배현성을 비롯해 조수민, 문지후, 손상연 등이 소속되어 있으며 이번에 홍수현을 영입하면서 한층 탄탄한 배우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한편, 홍수현은 tvN의 글로벌 홈셰어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2’에서 배려심 넘치는 다정다감한 호스트로 활약하고 있으며, 빠른 시일 내에 차기작을 확정 짓고 다양한 작품으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giback@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