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MBC)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tvN '김비서가 왜그럴까'에서 호흡을 맞췄던 배우 박서준·박민영의 핑크빛 염문설이 눈길을 끌고 있다.

24일 2018 화제작 '김비서가 왜그럴까'에서 환상적인 커플 연기를 보여주며 한차례 핑크빛 염문설의 휩싸였던 박서준·박민영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하며 대중들의 이목을 모았다.

앞서 두 사람은 각자의 SNS에 게시했던 여행지·반려견·자택 내부 사진 등이 일부 일치한다는 루머에 휩싸이며 연인설이 불거진 바 있다.

그러나 이에 대해 양 측은 곧바로 공식입장을 통해 해명하며 "좋은 동료 사이"라며 일축시켰고 박서준 측은 "'커플템' 논란은 흔하게 유행하는 아이템들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사람은 '김비서가 왜그럴까' 팀의 모임 자리에 자주 동석하며 건재한 동료 사이 임을 자랑, 열애설을 해프닝으로 일단락 지었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