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오전 3시 14분쯤 충남 논산시 동쪽 18㎞ 지역에서 규모 2.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알렸다.

올들어 국내서 발생한 91번째 지진으로 진앙은 북위 36.16도, 동경 127.30도이며 깊이는 14km로 관측됐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에 따른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