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아 기자] 샤이니 태민(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 일본 첫 솔로 투어에 나선다.

태민은 9월 21일 가나가와를 시작으로 이시카와, 시즈오카, 지바, 나고야, 사이타마, 나가노, 군마, 오이타, 후쿠오카, 오사카, 오카야마, 히로시마, 홋카이도 등 14개 도시, 16개 공연장에서 총 26회에 걸쳐 일본 첫 솔로 투어를 펼칠 예정이어서 현지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특히 태민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일본 전국 투어를 펼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태민은 작년 7월 도쿄 부도칸에서 ‘TAEMIN THE 1st STAGE’, 11월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TAEMIN ‘OFF-SICK(on track)' in JAPAN’ 등 솔로 콘서트를 개최,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성황리에 마친 바 있어 이번 투어 역시 뜨거운 반응을 얻을 전망이다.

또한 태민은 샤이니 및 솔로 활동을 통해 뛰어난 가창력과 독보적인 퍼포먼스 실력을 인정 받고 있으며, 일본에서도 ’사요나라 히토리’, ‘플레임 오브 러브(Flame of Love)’ 등 솔로 앨범 발표, 아마존 프라임 드라마 ‘파이널 라이프 - 내일, 네가 사라져도’의 주인공 성시온 역 출연 등 다채로운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현지 팬들의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