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지진의 여파가 전국적으로 번짐에 따라 카카오톡 사용량이 폭증하면서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점서 발생한 5.4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카카오 관계자는 "오늘 오후 발생한 지진의 영향으로 트래픽이 순간적으로 5배 이상 증가했다"며 "비상대응 모드로 즉시 전환돼 서비스에 영향은 없었다"고 밝혔다.

일부 사용자들이 메시지 송·수신이 지연되는 등 장애 증상을 호소했지만, 이는 카카오톡 측이 아닌 통신망 등 외부 문제에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지난해 9월 12일 경주에서 지진이 났을 때는 카카오톡에서 2시간여 동안 메시지 수신·발신 오류와 로그인 불능 등 장애가 일어났다.